전체서비스

女 농구 국가 대표팀 상주서 전지훈련 돌입
女 농구 국가 대표팀 상주서 전지훈련 돌입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7년 06월 27일 21시 37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6월 28일 수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농구 국가 대표팀이 상주에서 전지훈련에 들어갔다.

여자대표팀은 오는 7월 2017 여자농구 FIBA Asia Cup 대회 출전을 앞두고 지난 26일부터 오는 7월 1일까지 상주 실내 체육관에서 6일 동안 강화 훈련 중이다.

훈련에는 서동철 감독과 전주원 코치 등 코칭스태프와 박하나·김한별·배혜윤(삼성생명), 박혜진·임영희(우리은행), 심성영·강아정·박지수(KB스타즈), 김단비·곽주영(신한은행), 강이슬(KEB하나은행), 김소담(KDB생명)등이 참여하고 있다.

한편 2017 여자농구 FIBA Asia Cup 대회는 오는 7월 23일부터 29일까지 인도에서 2018 FIBA 여자농구 월드컵 아시아 지역 예선을 겸해 열린다.

이번 대회 상위 4팀은 2018 FIBA 여자농구 월드컵 출전 티켓을 손에 넣게 된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