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한수원, 도시형 태양광 발전사업 추진
한수원, 도시형 태양광 발전사업 추진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8년 10월 24일 21시 34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0월 25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등 지자체와 협약
24일 협동조합형 경남산업단지 태양광사업 공동개발 협약식에 참석한 정재훈 한수원 사장(오른쪽 네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있다. 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은 24일 경상남도, 진주시, 사천시, 거창군 등과 국내 최대 협동조합형 산업단지 태양광 발전설비 건설 및 신재생에너지 공동개발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경남도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경수 경남도지사, 정재훈 한수원 사장, 정재민 진주시 부시장, 송도근 사천시 시장, 구인모 거창군 군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협동조합형 경남산업단지 태양광사업’은 500MW 이상의 개발 잠재용량을 가진 대규모의 협동조합형 태양광 발전사업으로, 1단계는 사업비 640억원이 투입된다.

이번 사업은 경상남도에 위치한 산업단지 입주기업들이 협동조합을 설립하고 한수원과 공동으로 건물 지붕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하는 방식 등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수원과 경상남도는 태양광 발전사업 뿐만 아니라 경상남도 신재생에너지 사업 개발을 위해 협력할 것”이라며 “이를 통한 민간투자 확대로 지역주민 소득 증대와 신규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경제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수원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을 위해 원전본부 및 양수발전소 유휴부지를 활용한 자체사업, 대규모 육상·수상 태양광, 해상풍력 등의 사업을 적극 추진하며, 2030년까지 총 사업비 20조 원을 투자해 신규 신재생설비 7.6GW를 확보할 계획이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