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울산문화예술회관, 새해맞이 설치조형전 개최
울산문화예술회관, 새해맞이 설치조형전 개최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년 12월 10일 09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1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술의 숲 야외전시장 광장…13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진행
지난해 야외 조명장식 설치작품.
울산문화예술회관(관장 금동엽)이 다가오는 기해년인 2019년을 맞아 희망의 일루미네이션 조형물들로 예술의 숲 야외전시장 광장을 장식한다.

오는 13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넓이 20m에 달하는 아치형 설치조명 작품과 2019 레터링 작품이 선보이는 등 다채롭게 꾸며진다.

대형 조형작품들은 낮에는 웅장한 공간예술이 되었다가 어두운 밤이 면 설치된 LED 조명과 은하수 조명 등에서 찬란한 빛들이 쏟아져 내리는 라이트 아트로 환상적 분위기를 자아낸다.

마치 비상을 꿈꾸는 날갯짓을 하듯 펼쳐진 전체적인 시각적 이미지는 회관을 오고 가는 시민들이 새해에 대한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또한 방문객들이 기념 촬영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작품 속에 포토존을 마련해 창작품과 직접 교감하는 공공미술로서의 의미를 더했다.

울산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남은 연말, 공연ㆍ전시를 찾아준 관람객들이 행복한 추억을 쌓길 바란다”며, “새해에는 반짝이는 작품의 빛처럼 밝고 아름다웠으면 한다”고 울산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당부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을 참고하거나 전시교육팀(052-226-8251~4)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회관 앞 예술의 숲은 주변 환경과 어울리는 예술작품들을 꾸준하게 전시하며 일상 속 휴식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다. 특히 연말연시에 진행되는 빛을 활용한 전시회가 시민들에게 인기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온라인뉴스팀
온라인뉴스팀 kb@kyongbuk.com

인터넷경북일보 속보 담당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