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호프집 여주인 상대 강도강간 30대 영장
호프집 여주인 상대 강도강간 30대 영장
  • 승인 2005년 03월 04일 13시 29분
  • 지면게재일 2005년 03월 04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4일 호프집에 들어가 여주인을 성폭행하고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성폭력범죄의 처벌 및 피해자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등)로 신모(31.무직)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신씨는 지난해 12월 인천시 남구 J호프집에 들어가 업소주인 A(41.여)씨를 주먹과 발로 마구 때린 뒤 성폭행하고 7만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다.

신씨는 또 같은달 인천시 남구 T모텔에 종업원으로 취업한 뒤 현금 120여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도 받고있다.

경찰은 신씨의 범행 방법 등이 지난해 11월부터 관내에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호프집 여주인을 상대로 한 범행과 유사한 점이 많다고 보고 여죄를 수사 중이다.

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