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상]시민과 함께하는 '2019보훈가족 어울림마당'영천서 성료
[영상]시민과 함께하는 '2019보훈가족 어울림마당'영천서 성료
  • 김용국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5일 21시 0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5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과 함께하는 2019보훈가족 어울림마당이 5일 영천 시민회관에서 성황리에 열렸습니다.

영천시보훈단체협의회가 주관하고 경북일보가 주최한 이번 행사에는 8개 보훈단체 회장과 회원 가족, 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해 즐거운 시간을보냈습니다.

한국선/경북일보 사장
이런 기회를 통해서 나라를 위해서 헌신하신 애국지사들 보훈가족들을 한번 돌아보고 또 부모에 효도하는 효자들을 보듬어 보는 그런 시간을 갖기 위해서 이 행사를 마련하게 됐습니다.

황태수/영천시보훈단체협의회 회장
나만 잘 살면 된다는 이기주의를 떠나 청명한 높고 맑은 가을 하늘처럼 마음을 열고 서로 걱정하고 서로 사랑하고 윗사람은 아랫사람을 사랑하고 아랫사람은 윗사람을 공경할 줄 아는 아름답고 희망 넘치는 영천이 되었으면 합니다.

이번 보훈가족 어울림마당은 다체로운 공연 들로 꾸며져 보훈가족과 시민들에게 흥겨운 무대를 제공했습니다.

1부 개회식 행사에 이어 2부 행사는 1940년대 해방을 시작으로 질곡의 현대사를 영상과 변사극, 댄서들과 가수가 등장하는 쇼로 구성한 변사극 ‘당신의 노래’가 공연됐습니다.

5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 가요와 주인공의 굴곡진 인생에 객석의 보훈가족들과 시민들은 같이 울고 웃으며 공연을 즐겼습니다.

이후 탈북민으로 구성된 ‘통일 아리랑예술단’의 공연이 펼쳐졌습니다. 북한가요와 민속 무용등 다양한 공연들이 펼쳐져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습니다.

마지막 무대는 최근 절정의 인기를 끌고 잇는 미스트롯 출연자 지원이, 한담희, 차은성 3인이 꾸미는 미스트롯 콘서트가 펼쳐졌습니다.

3인의 트로트 가수들이 꾸미는 열정적인 무대에 보훈가족과 시민들은 열성적으로 호응하며 공연을 만끽했습니다.

이 밖에도 시민회관 로비에는 호국영웅의 발자취 사진전, 포토존, VR가상현실 체험존을 설치 운영했습니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