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동안동농협, 초등학생 문예·그림 창작 공모전 시상식 개최
동안동농협, 초등학생 문예·그림 창작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25일 08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25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안동농협은 22일 초등학교 학생 문예창작능력 개발과 국산과일의 소비촉진 등 농업의 공익적 가치교육을 위한 ‘제2회 동안동농협 문예·그림 창작 공모전’시상식을 개최했다.
동안동농협은 초등학교 학생 문예창작능력 개발과 국산과일의 소비촉진 등 농업의 공익적 가치교육을 위한 ‘제2회 동안동농협 문예·그림 창작 공모전’을 개최했다.

22일 열린 시상식에서는 농협중앙회장상, 경북도지사상, 경북교육감상, 국회의원상, 안동시장상, 동안동농협조합장상 등과 장학금이 지급됐다.

앞서 지난 4일에는 부산광역시청, 식생활교육부산네트워크, 부산신덕초 학부모회, 초등학생 및 교사 130명을 초청해 사과따기 체험과 과수농가 일손 돕기를 추진하는 등 국산과일 소비 촉진행사를 가져 도시민의 호응을 얻기도 했다.

제2회 동안동농협 문예·그림 창작 공모전의 우수 작품 전시.
동안동농협은 지난해부터 정부의 초등학교 과일간식지원 사업에 참여하면서 부산광역시, 대구광역시를 비롯해 전국초등학교의 약 20%인 1000여 개 학교 4만7000여 명의 학생에게 안동사과를 비롯한 국산과일 간식을 공급하고 있다.

배용규 동안동농협 조합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국산과일의 인식과 선호도를 높여 국산과일의 지속 가능한 소비기반에 기여하고 과수농가 소득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