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일대 김유진 교수, 합천박물관 기획전시실서 사진전 개최
경일대 김유진 교수, 합천박물관 기획전시실서 사진전 개최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4일 07시 1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4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밤빛 소재 사진작품 21점…내년 2월 23일까지
경일대 사진영상학부 김유진 교수 개인전 ‘Emotional Night & Light(부제 상반의 빛)’. 경일대 제공
경일대(총장 정현태) 사진영상학부 김유진 교수의 개인전 ‘Emotional Night & Light(부제 상반의 빛)’가 최근 합천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개막했다. 내년 2월 23일까지 열린다.

이번 사진전에서는 밤빛을 소재로 한 21점의 사진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작가는 전시를 위해 여러 국가의 오지를 탐험하며 별빛을 기록했고, 별빛이 약한 월출 기간에는 작가만의 관점으로 달빛을 흑백사진으로 표현했다.

작가는 “별빛을 좇을 때는 달빛이 없었고 달빛을 좇을 때는 별빛이 약했다. 별빛은 무리 지어 반짝이며 나를 황홀하게 했고 달빛은 나무 사이로 부서져 나를 아프게 했다. 나는 그런 느낌의 감성적인 밤빛을 나만의 시각에서 사진으로 담았다”고 설명했다.

김 교수는 경일대 사진영상학부를 졸업하고 중앙대 첨단영상대학원에서 석·박사 과정을 마쳤으며 사진가로서 독특한 점은 과학적 연구에서 기인한 사진작업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사진학을 기반으로 하는 과학수사관련 연구논문으로 박사학위를 받았고 국내 최고의 포렌직이미징(forensic imaging) 전문가로 연구 활동을 하고 있다.

지난 개인전에서는 은하수를 소재로 한 거시세계와 생물현미경을 통해 바라본 미시세계를 표현한 사진작품을 선보였으며, 이번 사진전에서는 별과 달을 관측하는 과정에서 작가가 발견한 감성적인 밤빛을 소재로 한 작품들을 선보였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