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대구시, 구미서 ‘2019년 시·도 사회적 경제대회’ 개최
경북도·대구시, 구미서 ‘2019년 시·도 사회적 경제대회’ 개최
  • 박무환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9일 21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구미코 컨벤션센터…성과 보고회·계획 공유 등 진행
경북도와 대구시는 11일 오후 구미코 컨벤션센터에서 ‘천 년의 우정, 번영의 약속’이라는 주제로 양 시·도의 사회적경제 기업인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대구·경북 사회적 경제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올해 처음으로 경북·대구가 함께 추진한 다양한 상생 사업들을 되돌아보고 앞으로의 계획들을 공유할 예정이다.

각 지역을 대표하는 문화예술단체의 멋진 공연으로 문을 열어, 2019년 한해 동안 수고한 기업인·종사자·유관기관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달하고 자랑거리나 소감을 들어보는 ‘사회적 경제 어워즈’ 시간과 양 시·도 지사의 격려사, 성과보고회와 상생·협력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된다.

특히 지난 1월부터 교환 근무를 시작해 업무를 마무리하는 대구·경북의 사회적 경제과 과장에게 그동안의 노고에 감사하고 한 해 동안 쌓아온 신뢰를 바탕으로 상생사업이 지속 되기를 바라는 사회적 경제기업인들의 마음을 담은 공로패를 전달한다.

권영진 대구광역시장은 “양 시·도가 추진해온 사회적 경제 영역 상생·협력 사업의 가시적 성과는 기대 이상이다. 올해의 경험을 바탕으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사업이 만들어질 것으로 생각한다”며 “대구시는 현장의 요구에 신속히 응답해 ‘사회적 경제 도시 대구’를 만들어 나가는 데 정책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