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핫 플레이스' 구룡포, 꽉 막힌 도로에 관광객들 발 동동
[포토] '핫 플레이스' 구룡포, 꽉 막힌 도로에 관광객들 발 동동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5일 21시 2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5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 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였다.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과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 분이 주차관리를 하고 있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 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굴렸다.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휴일인 15일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대게거리가 주차난에 허덕이고 있다. 4차선도로 양쪽으로 주차된 차들로 인해 가운데 2차선만 차들이 조금씩 움직인다. 드라마 ‘동백꽃 필무렵’ 촬영지로 급부상하면서 많은 관광객이 몰려들고 있으나 도로에는 주차를 안내하는 공무원, 경찰은 아예 없고 노인일자리 주민들만 몇분이 관리하고 있다. 과메기행사장 주변으로 설치된 공중화장실은 2곳 다 공사중이고 그나마 설치한 임시화장실에서 줄을 선 관광객들은 발을 동동 그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