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제11회 방과후학교대상' 김천부곡초 박미란 강사 최우수상
경북교육청, '제11회 방과후학교대상' 김천부곡초 박미란 강사 최우수상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9일 19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20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 호계초 학교 부문 장려상 수상
제11회 방과후 학교대상 시상식에서 강사부문 최우수상 수상김천부곡초 박미란강사

경북교육청은 ‘제11회 방과후학교대상’시상식에서 교사·강사부문 김천부곡초 박미란 강사가 최우수상, 학교 부문에서 문경 호계초가 장려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방과후학교 대상’은 교육부가 2009년부터 방과 후에 이뤄지는 학교 프로그램 등의 양적 성장과 질적 내실화를 위해 헌신과 성과를 보여준 교사와 학교, 지방자치단체 등을 격려하고 모범 사례를 발굴 확산하고 있다.

지난 18일 The-K호텔 서울에서 열린 올해 시상식은 학교부문과 교사·강사부문, 지역사회연계·협력 등 3개 부문으로 나눠 실시했다.

교사·강사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천부곡초 박미란 강사는 방과후학교 성악부를 운영하며 아이들과 함께 성장해 가는 과정에서 각종 경험을 잘 표현해 감동을 줬다는 평이다.

각종 대회에 참가해 다양한 입상을 한 이야기와 함께 노래를 통해 아이들이 변화하며 성장해가는 모습, 음치 학생을 음악 영재반으로 이끈 경험, 어머니 합창단과 어린이 합창단 활동을 통해 행복을 만들어간 경험 등을 통해 느낀 보람과 긍지를 진솔하게 표현해 호평을 받았다.

학교 부문에서 장려상을 수상한 문경 호계초는 농촌학교에서 부족하기 쉬운 영어·중국어를 특성화 방과후프로그램으로 운영했고, 드론과 코딩교육, 개인 성장에 맞춘 개별화 성장프로그램이 큰 관심을 받았다.

농촌 작은 학교의 장점을 살린 특색 어울림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지역의 지자체와 단체, 노인들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하는 학교 찾아오는 학교를 만들어 가고 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