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가톨릭대, 중국 바이청사범대학 학생 77명 단기연수 다녀가
대구가톨릭대, 중국 바이청사범대학 학생 77명 단기연수 다녀가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5일 20시 4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6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년부터 매년 교수·학생 교류 활발
대구가톨릭대 단기연수에 참가한 중국 바이청사범대학 학생들이 수료식을 마친 후 수료증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대구가톨릭대.

중국 바이청사범대학 학생 77명이 지난 7일부터 14일까지 대구가톨릭대(총장 김정우)에서 단기연수를 다녀갔다.

중국 지린성(吉林省) 바이청(白城)시에 있는 이 대학 아동학과 2·3학년 학생들은 대구가톨릭대 아동학과가 운영하는 교육 커리큘럼을 경험했다.

가베, 몬테소리, 북아트, 펠트공예 등 한국에서 주목받고 있는 아동교육 트렌드를 벤치마킹했다. 대구가톨릭대 부설 유치원도 방문해 아동교육 현장을 직접 체험했다.

또 한국어 회화 수업, 한복 및 고궁 체험, 서울과 부산 주요 관광지 탐방을 하며 한국 문화를 배운 학생들은 14일 대구가톨릭대 취창업관에서 수료식과 송별만찬을 가지고 대구가톨릭대 단기연수 과정을 마무리했다.

지난 2013년 대구가톨릭대와 2+2 복수학위 협약을 체결한 바이청사범대학은 매년 대구가톨릭대 아동학과에 유학생을 파견하고 있다. 겨울방학 중에는 중국 학생들이 대구가톨릭대에서 연수를 실시하고, 여름방학 중에는 대구가톨릭대 아동학과 교수들이 바이청사범대학을 방문해 연수를 실시 한다.

바이청사범대학 순루위홍(3학년) 학생은 “한국어 수업,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의 아동 교육을 더 잘 이해할 수 있었다. 수준 높은 교육을 체험할 수 있도록 연수를 준비해준 대구가톨릭대에 깊이 감사 한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