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가스공사-모잠비크 ENH, 천연가스 연관 사업 협력 확대 맞손
가스공사-모잠비크 ENH, 천연가스 연관 사업 협력 확대 맞손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16일 21시 3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17일 금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 채희봉(왼쪽) 사장이 지난 14일 모잠비크 국영 석유가스공사(ENH)를 방문해 천연가스 연관사업에서 협력분야를 확대해나가로 합의했다. 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와 모잠비크 국영 석유가스공사(ENH)가 천연가스 연관 사업에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가스공사는 ENH와 진행 중인 배관사업에서 천연가스 차량, 벙커링, 수송, 기타 인프라 구축 등 관련 사업에서 협력 분야를 확대해 나가기로 협정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가스공사 채희봉 사장은 지난 14일과 15일 아프리카 신흥 자원 보유국 모잠비크를 찾아 ENH와 업무 협의를 진행했고, 필리페 니우시 모잠비크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해 협력 강화를 위한 행보를 이어갔다.

가스공사는 이번 방문에서 천연자원을 활용해 국가 경제부흥을 추진하는 모잠비크와 안정적이고 경제적인 에너지원 확보에 주력하는 우리나라의 이해가 일치함에 따라 모잠비크 ‘Area4’ 사업과 검토 중인 신규 탐사사업 등과 관련해 모잠비크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도 약속받았다고 강조했다.

가스공사가 지난 2007년부터 참여 중인 모잠비크 Area4 사업은 국내 자원개발 역사상 최대 규모의 자원을 확보한 것으로, 이곳에서 발견된 천연가스는 가스공사 지분 10% 기준으로 국민 모두가 3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가스공사는 Area4 사업으로 약 100억 달러 이상의 기대수익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채희봉 사장은 “가스공사는 안전·안정적인 천연가스 공급으로 국민 편익 증진과 에너지 복지 실현이라는 설립 목적을 달성하고자 천연가스 중심의 친환경 연료전환 사업을 적극 펼치고 있다”며 “해외 자원확보사업을 추진해나가면서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 공기업의 비전을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