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예천군, 살기 좋은 청정 도시 만들기 '박차'
예천군, 살기 좋은 청정 도시 만들기 '박차'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0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행정사업 94억 투입
예천군청사
예천군이 청정 예천건설을 위해 올해 환경행정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군은 경북 신도청 중심도시로 환경보전분야에 94억 65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쾌적한 생활 환경조성에 나선다.

슬레이트철거사업은 13억 2100만원의 예산으로 1월에 신청을 받아 3월부터 365동을 선정해 추진한다. 이는 도내 군 단위에서 가장 많은 사업 규모다.

국가적인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1억4000만원 사업비를 투자, 미세먼지 안심공간 조성 및 미세먼지 신호등 설치사업 실시로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 마련에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또한, 능동적으로 미세먼지 발생을 감시하기 위한 감시 차량, 장비 및 인력을 확보하고 사업자의 자발적인 저감 유도와 주요 하천 및 소하천의 수질 상시 모니터링을 통한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등 환경기초시설을 적정 운영해 하천 수질 개선을 위해 1억 48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생활폐기물 상습 불법투기가 발생하는 지역을 중심으로 클린 하우스를 설치해 쓰레기종량제 위반행위 근절과 군민의 올바른 생활폐기물 배출문화 정착으로 도시환경 개선을 위해 1억 95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

그리고 1억 15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영농폐기물 공동 집하장 20개소 설치 및 5개소를 보수하여 깨끗한 들녘 관리는 물론 영농 폐기물 재활용률 제고에도 적극 노력할 방침이다.

이외에도 음식물 류폐기물 감량을 위해 1천 500만의 예산을 들여 모범업소 등 다량배출사업장에 음식물 바이오처리기 설비비를 지원하고 음식물 폐기물 감량 실적이 좋은 모범 아파트는 500만원의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곤충도시, clean 예천’브랜드 슬로건에 걸 맞는 예천조성을 위해 한발 앞선 환경행정 추진으로 살기 좋은 예천, 청정 예천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