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시, 성공적인 귀농·귀촌 정착 온 힘
안동시, 성공적인 귀농·귀촌 정착 온 힘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0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람회 참가 등 농업관광 홍보…정착·융자 지원사업 신청 가능
안동시는 귀농귀촌박람회에 참가해 귀농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안동시 제공.
안동시는 귀농인들을 위해 귀농 정착사업과 귀농인 농가소득 증진에 필요한 융자금을 신청받고 있다.

귀농·귀촌을 위한 주요 사업으로는 신규농업인 영농정착 기술교육, 신규농업인 선도 농가 현장실습(귀농멘토멘티), 귀농·귀촌학교(서울) 운영지원, 귀농인 정착지원, 귀농 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 귀농인 농어촌진흥기금(융자)지원, 귀농인의 집 운영 등이다.

귀농 정착지원사업은 각 읍면에 이달 31일까지 신청해야 하며, 자격요건 심사 등을 거쳐 63 농가에 농가당 400만 원씩 보조 지원(사업비 500만 원 이상)한다.

귀농인의 안정적인 조기 정착과 자립기반 구축을 위해 귀농 창업과 주택구입 지원사업도 시행한다. 창업은 가구당 3억 원, 주택 구입은 가구당 7500만 원 이내에서 금리 2%, 5년 거치 10년 균분 상환 조건으로 융자 지원한다.

또한, 농촌 빈집을 리모델링해 귀농·귀촌 희망자가 일정 기간 동안 영농기술을 배우고 농촌체험 후 귀농할 수 있도록 귀농인의 집을 5개소 운영하고 있다.

안동시는 이외 다른 사업에 대해서도 추진계획에 맞춰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귀농 교육 정보는 농업기술센터에 문의해 신청하면 된다.

이와 함께 최근 청년 세대의 귀농·귀촌이 늘고 있는 추세에 발맞춰 안동시에서는 귀농·귀촌 박람회에 참가해 귀농 상담뿐만 아니라 도농 교류가 활발한 안동의 주요 농업관광을 알리고 있다.

이재홍 농정과장은 “천혜의 자연환경과 역사·문화의 보고이자 우리 민족 정신문화의 가장 중심인 안동시에서는 귀농·귀촌인들의 안정적인 정착지원과 지역민과 소통할 수 있는 만남의 장 마련 등 성공적인 귀농·귀촌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