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 산호교회 이재국 목사 취임…"예배·말씀·기도사역 집중"
포항 산호교회 이재국 목사 취임…"예배·말씀·기도사역 집중"
  • 김용국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0일 17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포항 산호교회 2대 이재국 담임목사가 취임했다. 산호교회 제공
19일 포항 산호교회 2대 이재국 담임목사가 취임했다. 포항언론인홀리클럽 제공

이재국 목사가 포항 산호교회(포항시 북구 두호동 소재 ) 2대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산호교회는 19일 오후 3시 본당에서 담임목사 이·취임 감사예배를 드리고 1대 손상수 목사가 이임하고, 2대 이재국 목사가 취임했다.

이 목사는 서울장신대와 장신대 신대원(선교신학)을 졸업하고, 일암교회와 포항제일교회 부목사를 역임했으며, 가족으로는 박서원 사모와 사이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이날 이재국 목사의 인도로 열린 이취임 감사예배는 김용문 장로(포항제일교회·전 포항노회 부노회장 )의 기도에 이어 박영호 목사(포항제일교회 )가 사도행전 18장 4~10절을 통해 ‘하나님의 말씀에 붙잡혀’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박 목사는 "그동안 산호교회가 하나님과 함께했던 사역을 축복한다"며 "손상수 목사께서 눈물로 뿌렸던 씨가 앞으로 열매를 맺고 뿌리내릴 수 있도록 새로운 담임목사와 성도들이 잘 감당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2부 축하순서는 손상수 목사의 이임사와 꽃다발 증정, 이태수 원로목사(포항온누리교회)의 격려사, 감사패 전달에 이어 이재국 목사의 취임사와 꽃다발 증정, 포항남노회 북시찰장 임정수 목사(포항대도교회)의 격려사, 포항제일교회 교역자의 축가, 박영호 목사의 축도로 마무리됐다.

이재국 목사는 취임사에서 "앞으로 예배사역과 말씀사역, 기도사역에 집중하겠다"며 "어려운 일도 있겠지만 산호교회가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