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남대-환동해산업연구원, 전문인력 양성 업무협약 체결
영남대-환동해산업연구원, 전문인력 양성 업무협약 체결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0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바이오 산업을 신성장 동력으로"
영남대 산학협력단이 (재)환동해산업연구원과 해양바이오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왼쪽부터 (재)환동해산업연구원 김태영 원장, 영남대 산학협력단 박용완 단장).영남대.
영남대 산학협력단이 최근 (재)환동해산업연구원과 해양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 산학협력을 통해 환태평양 시대에 맞춤형 산학 연구 증진, 유관 학과의 전공 역량 강화와 학생 취업률 제고 등 세 마리 토끼를 잡는다.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해양바이오 전문인력양성사업 협력 △해양바이오 전문인력양성사업 수료 학생 학점 인정 △교수 및 연구원의 상호 교류 △상호협력 가능한 분야 정보 및 인적 교류 활성화 △학술회의, 교육, 세미나 및 워크숍 등 정보교류 행사 공동 개최 △기관 간 시설물 공동이용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영남대 생명공학과를 비롯해 의생명공학과와 생명과학과는 이번 협약 체결 이전부터 (재)환동해산업연구원과 현장실습 과정을 운영해 왔다.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총 117명의 학생이 현장실습을 수료했다. 학생들의 만족도도 상당히 높다.

특히, 수료 학생 가운데 2명은 (재)환동해산업연구원에 취업해 근무 중이며, 지난해 (재)환동해산업연구원에서 24주간의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생 5명 가운데 4명이 대학원으로 진로를 잡기도 했다. 전공과 밀접한 연관성이 있는 전문기관에서의 현장실습이 학생들의 전공 역량 강화와 진로 결정에 큰 영향을 미친 것이다.

현장실습 참가 학생들은 “전문기관에서 교육을 받고 현장 실무를 배우면서 전공에 대한 만족도가 높아졌다. 전공 세부분야를 좀 더 깊이 있게 배우고 싶다는 목표가 뚜렷해졌다”고 입을 모았다.

영남대 산학협력단 박용완 단장은 “학생들이 기업이나 기관, 연구소 등이 원하는 실무 역량을 키워, 보다 폭넓은 취업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연구기관 뿐만 아니라 생명공학 유관 기업과의 산학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