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군위군, 2021년산 공공비축미 품종 일품·해담 선정
군위군, 2021년산 공공비축미 품종 일품·해담 선정
  • 이만식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1일 23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군은 벼 보급종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20일 ‘2021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품종’ 선정심의회를 열고, 벼 품종으로 일품과 해담을 선정했다.
군위군은 벼 보급종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20일 ‘2021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품종’ 선정심의회를 열고, 벼 품종으로 일품과 해담을 선정했다.

이날 심의회에서는 군 농정과, 농업기술센터, 농산물품질관리원, 농협중앙회 군위군 농정지원단, 쌀 전업농 협의회, 영품 산업 등 관내 쌀 관련 단체들이 참석해 심도 있는 토론을 거쳐 지역 특성에 적합한 일품과 해담을 2021년 공공비축미곡 품종으로 최종 선정했다.

1모작 품종인 ‘일품벼’는 2016년부터 2021년까지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으로 선정됐으며 내병성, 쓰러짐 견딜성이 강하고 다수확 품종이며, 미질이 우수하다.

2모작 품종인 ‘해담’은 운광벼와 고시히카리의 교잡종으로 내병성, 내도복성이 강하고 수확량과 밥맛이 우수하다.

군위군은 우량 볍씨 확보에 차질이 없도록 조치하고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하여 정식시기와 질소비료 적정시비, 적기에 수확할 수 있는 체계적인 재배지도 관리를 철저히 기하기로 했다.

김동렬 농정과장은 “공공비축미 매입에 참여를 희망하는 농가는 파종 전에 해당 읍면에 매입품종을 반드시 확인해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주의를 다 해 달라”고 말했다.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만식 기자
이만식 기자 mslee@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