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우리가 직접 만든 만두예요"
[포토] "우리가 직접 만든 만두예요"
  • 박영제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2일 18시 0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를 들어 보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를 들어 보이고 있다.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와 직접 썰은 떡국 떡을 들어 보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와 직접 썰은 떡국 떡을 들어 보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와 직접 썰은 떡국 떡을 들어 보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 한 어린이가 만두 만드는 방법을 유심히 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만두를 직접 만들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22일 대구 달서구 건강 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열린 ‘행복한 명절 보내기’ 행사에서 외국인 주민과 결혼이민자 들이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직접 만든 만두를 들어 보이고 있다. 박영제 기자 yj56@kyongbuk.com
박영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영제 기자
박영제 yj56@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