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 포항제철소, 설 앞두고 배식봉사·큰동해 시장 장보기 행사
포스코 포항제철소, 설 앞두고 배식봉사·큰동해 시장 장보기 행사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2일 20시 1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명절 나눔 활동으로 지역사회에 따뜻한 마음 전해

민족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가 지역 내 무료급식시설 배식봉사와 장보기 행사를 펼치며 지역상생 실천에 나섰다.

남수희 소장은 22일 임직원 20여 명과 함께 송도동과 해도동 소재 ‘포스코 나눔의 집’무료급식소를 찾아 설맞이 배식봉사활동을 펼치며 올해도 이웃들을 향한 나눔의 손길에 적극 나설 것임을 내비쳤다.
 

이날 배식활동에 나선 봉사자들은 무료급식소를 찾은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대접하고, 급식이 제공되지 않는 연휴기간에도 간편하게 식사하실 수 있도록 포장된 떡국떡과 사골곰탕을 전달하며 따뜻한 명절나기를 기원했다.

지난 2004년 해도와 송도에 문을 연 ‘포스코 나눔의 집’은 포스코 임직원 및 인근 성당·복지관의 자원봉사로 운영되는 무료급식소로, 매일 평균 700여 명의 어르신들이 방문하고 있는 곳이다.
 

무료배식 봉사활동을 끝내 남수희 소장과 임직원들은 곧바로 인근 큰동해 시장을 방문, 협력사 임직원 350여 명과 함께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와 점심식사를 통해 침체된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었다.

장보기 행사에 나선 임직원들은 제수용품과 간식거리를 구입하며 상인들과 덕담을 나눴다.

특히 남수희 소장은 이날 구입한 과일·건어물·참기름 등을 해도동 소재 경로당과 아동센터 10개소에 기부하며 이웃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남수희 소장은 임직원들에게 “제철소 인근 지역사회는 포항제철소가 글로벌 공장으로 성장할 수 있게 해준 근간”이라며 “작은 도움의 손길이 모여 큰 힘이 될 수 있는 만큼 항상 우리 주변을 살피고 나눔을 실천하자”고 당부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