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동해 펜션서 가스폭발 사고…소방 "4명 사망·5명 중경상"
동해 펜션서 가스폭발 사고…소방 "4명 사망·5명 중경상"
  • 연합
  • 승인 2020년 01월 25일 23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5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펜션 투숙객 7명 중 4명 사망·3명 중경상, 행인 2명은 경상
25일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어달동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로 9명의 사상자가 발생, 경찰 과학수사요원과 소방 화재조사요원들이 사고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
25일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묵호진동의 2층 펜션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나 9명의 사상자가 났다.

사고 직후 펜션 투숙객 7명과 행인 2명 등 9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현재 이 사고로 펜션 투숙객 7명 중 4명이 사망하고 3명이 중상을 입었으며, 사고 현장을 지다던 행인 2명도 경상을 입었다고 소방당국은 밝혔다.

사고가 난 건물은 1층 회센터, 2층 펜션 형태로 운영 중이다. 가스폭발은 2층 펜션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스 폭발로 인한 화재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소방당국은 “중상자 7명 중 4명이 숨지고 나머지 3명도 전신 화상 정도가 심해 위중한 상태”라고 밝혔다.

이날 사고는 펜션 투숙객 7명이 대형버너를 이용, 고기를 구워 먹다 사고가 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펜션 투숙객의 인적사항을 파악 중이며,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