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조옥화 안동소주 명인 향년 99세로 별세
조옥화 안동소주 명인 향년 99세로 별세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7일 17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8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조옥화 명인
故 조옥화 명인

안동소주의 전통을 이어온 조옥화(99·경북도 무형문화재 제12호) 명인이 지난 26일 향년 99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1922년생인 고인은 1940년 근화여학교를 졸업해 안동 지역민들이 즐겨온 안동소주를 민속주로 끌어올리며 1987년 제12호 경북도 무형문화재 안동소주 기능보유자로 지정됐다.

1990년 민속주 안동소주 제조면허를 취득한 뒤 1999년 4월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한 영국 엘리자베스 여왕 생일상 차림을 차리기도 했다. 2000년에는 제20호 대한민국 전통 식품명인에 선정됐다.
 

조옥화 명인 별세

이후 2015년 대한민국 명가 명품 대상, 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우수 문화상품 지정을 받는 등 생전 민속주 안동소주 사장으로서 활발한 역할을 했다.

안동소주 제조법은 며느리 배경화 씨와 아들 김연박 현 안동소주 회장에게 전수했다.

빈소는 안동 성소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고 발인은 29일 오전 9시, 장지는 안동시 서후면 태장리 선영에 마련된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