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권세호 수성을 예비후보 "달성군 가창면 수성구 편입 추진"
권세호 수성을 예비후보 "달성군 가창면 수성구 편입 추진"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1월 27일 17시 5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1월 27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세호 예비후보(자유한국당·대구 수성을)
권세호 예비후보(자유한국당·대구 수성을)

권세호 국회의원 예비후보(자유한국당·대구 수성을)가 달성군 가창면을 수성구로 편입시켜 균형적인 지역발전의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공약했다.

권 예비후보는 “최근 대구·경북행정통합이 지역의 주요 관심사로 떠올랐다”며 “소지역 간 행정구역 통합을 추진하겠다”고 27일 밝혔다.

그는 달성군 가창면은 실제 생활권이 수성구이고, 지난 2018년 3월부터 가창면 지역 초등학교 졸업예정자들이 수성구 학군 중학교에 배치되는 등 교육은 이미 수성구에 편입돼 있는 상황이라며 공약 추진의 당위성을 주장했다.

또 “가창면은 지리적으로 달성군의 타 읍·면과 붙어 있지만, 비슬산과 최정산 같은 큰 산들이 가로막고 있다”며 “가창면은 예전부터 수성구 파동에 연접해 있어 수성구 생활권을 같이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권 예비후보는 “달성군 가창면이 수성구로 행정구역이 통합될 경우 가창면을 파동, 상동, 중동과 연계해 균형적인 지역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될 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 수성구 도시공간구조의 재편과 함께 가창면 주민들에게는 생활권과 행정권 일치라는 일거양득 효과가 생긴다”며 “대규모 녹지 공간 확보로 정주 환경이 크게 개선되는 효과 또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