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시의회 제248회 임시회 개회…현안 대책·원자력정책 논의
경주시의회 제248회 임시회 개회…현안 대책·원자력정책 논의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1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2일 수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유아응급진료센터 등 방문
경주시의회는 11일 본회의장에서 오는 18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제248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경주시의회
경주시의회는 11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오는 18일까지 8일간 일정으로 제248회 경주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이날 개회한 제1차 본회의에 앞서 장복이 의원이 5분 발언을 통해 시민, 의회, 집행부 모두가 노동 존중 경주시를 함께 만들어 보자는 제안을 했다.

이어 본회의에서는 제248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회기 결정의 건, 2020년도 시정에 관한 보고, 회의록 서명의원 선임의 건, 기타 안건 등을 처리했다.

12일부터 17일까지 휴회기간 중에는 각 상임위원별로 2020년도 주요업무에 대해 보고를 받고,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사 등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 나간다.

마지막 날인 18일 제2차 본회의에서는 상임위원회 심의한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의,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 기타 안건처리 등에 대하여 최종 의결 한다.

윤병길 의장은 개회사에서 “어려운 경제 사정으로 중소기업을 비롯한 전통시장, 소상공인에 이르기까지 시민들의 걱정이 깊어져 많은 어려움 겪고 있다”며 “올해에는 이러한 어려움을 의회와 집행부 시민들 모두가 한 마음으로 뜻을 모아 슬기롭게 극복하는 지혜를 보여 줘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어 윤 의장은 “불필요하고 형식적인 소모적 논쟁을 줄이고 협력해 경주시 현안에 대한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지나친 규제의 해소, 현장소통을 위해 더욱 열심히 의정활동을 하겠다”고 강조했다.

본회의 직후 열린 전체의원 간담회에서는 사용후핵연로 2단계 조밀건식저장시설 추진상황보고 및 향후계획에 대해 원자력정책과 및 월성원자력본부의 보고를 받고 심도 있는 논의를 펼쳤다.


한편 이날 경주시의회 문화행정위원회는 지역응급의료센터·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의 운영 실태 점검을 위해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지역응급의료센터를 방문했다.

이날 현장방문에서는 야간·공휴일 소아응급실 부재로 인한 시민·관광객의 불편민원이 지속 발생하고, 지역 소아응급 환자가 골든타임 내 적절한 응급처치와 수술로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지난해 3월부터 시행해 오고 있는 사업에 대해 점검했다.

이와 함께 각종 감염증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운영 중인 국가지정 병원치료병상 현장을 방문해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의 애로사항 등 의견청취를 통해 향후 의정활동 자료로 활용코자 현장 방문을 실시했다.

최덕규 문화행정위원장은 “경주시에 24시간 영유아응급진료센터를 운영함으로써 야간 취약시간대에 영유아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게 돼 매우 안심이 된다”면서 “연일 계속되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응과 관련해서 연일 과로로 시달리는 의료진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바이러스의 전염 확산 속도가 빠른 만큼 환자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적극적이고 치밀하게 대응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