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기분 좋은 달콤함 '경산맛난참외' 올해 첫 출하
기분 좋은 달콤함 '경산맛난참외' 올해 첫 출하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1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2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 압량읍 ‘경산맛난참외 작목반’이원우 총무 농가에서 지난 11일 올해 첫 참외를 출하했다.이날 출하된 참외는 10kg상자당 10만 원에 거래되었다경산시.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경산맛난참외 작목반’이원우(작목반 총무, 경산시 압량읍) 농가에서 11일 올해 첫 참외를 출하했다.

지난해 11월 말 정식(定植)해 올해 첫 수확된 참외는 생육기간에 날씨가 좋아 예년에 비해 작황이 좋은 편으로 이날 울산 중앙청과에 10㎏들이 20박스를 출하, 가격은 상품에 따라 8만 원~12만 원 정도에 거래될 전망이며 이날 출하된 참외는 10만 원에 거래됐다.

‘경산맛난참외’는 42농가가 기름진 토양과 일조량이 풍부한 압량읍 현흥리 일원에서 45㏊의 참외를 생산하고 있으며 특유의 단맛과 향으로 인기를 끌면서 지역 농가의 주 소득원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