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정사 MG새마을금고 중앙회 전문이사, 대구 아너소사이어티 152호 가입
김정사 MG새마을금고 중앙회 전문이사, 대구 아너소사이어티 152호 가입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3일 20시 0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4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사 MG새마을금고 중앙회 전문이사가 대구 아너 소사이어티 152호 회원에 가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좌측부터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임팔금 여사 (김정사 이사 부인), 김정사 MG새마을금고 중앙회 전문이사, 이태훈 달서구청장(대구공동모금회 제공)

김정사 MG새마을금고 중앙회 전문이사가 대구 아너소사이어티 152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고액기부자들의 모임이다.

대구 공동모금회는 지난 12일 달서구청장실에서 김 전문이사와 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식을 열었다.

김 전문이사는 영남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뒤 달성군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다.

10여 년의 공직생활을 마감한 뒤 지난 1978년부터 정우섬유를 설립, 30여 년 간 운영해왔다.

또한 지난 1997년부터 2008년까지는 월배새마을금고 이사장, 2005년부터 2010년까지 MG새마을금고 중앙회 대구시지부 회장을 역임했다.

지난 2006년 5월 오랫동안 금융업의 발전에 이바지 해 온 인정받아 새마을훈장 근면장을 받았다.

평소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에 관심이 많았던 김 전문이사는 오랜 기간 정기기부를 통해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나눔 실천을 이어왔다.

김정사 전문이사는 “소중한 나눔이 곳곳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잘 전달돼 나눔으로 행복한 대구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생겨 지속적으로 나눔문화가 확산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