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어려운 화훼농가 살리자…'꽃 선물 캠페인' 확산
어려운 화훼농가 살리자…'꽃 선물 캠페인' 확산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6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7일 월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권영진 대구시장, 지역경제 회복 릴레이 캄페인 발 벗고 나서
권영진 대구시장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위해 꽃 선물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다.

졸업식과 입학식 등 행사 취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고, 침체된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꽃 선물 릴레이’ 캠페인과 ‘사무실 꽃 생활화(1Table 1Flower)’운동이 이어지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릴레이 캠페인 확산을 위한 다음 참여자로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용섭 광주시장, 배지숙 대구시의회의장을 지명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지명을 받아 캠페인에 참여한 권 시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되고 얼어붙은 소비심리를 하루빨리 회복해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하자며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하는 취지를 밝혔다.

지난 13일에는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임시총회를 개최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시·도지사들의 뜻을 한곳에 모으기도 했다.

권 시장은 “대구는 확진환자가 없는 청정지역이지만, 코로나19로 인해 화훼농가뿐만 아니라 지역경제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 지역경제가 제자리를 찾길 바란다”라며 시민들의 관심과 동참을 당부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화훼농가를 위해 꽃 선물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한 뒤 꽃을 들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철우 경북지사도 지난 14일 ‘화훼농가 살리기 릴레이 캠페인’을 권영진 대구시장에게서 넘겨받아 ‘꽃 선물’ 퍼포먼스를 진행하는 등 꽃 소비촉진 캠페인에 나섰다.

이 지사는 오는 26일에도 (사)경북화훼생산자협회가 함께 도청에서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경북에서 생산된 꽃 전시, 무료 꽃 나누어주기 등 ‘꽃 소비촉진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다. 다음달 말에는 대구시 학정동에서 도시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꽃 소비촉진 캠페인을 개최하여 꽃 소비촉진 운동에 도민들의 동참을 유도하기로 했다.

이 지사는 다음 참여자로 원희룡 제주도지사, 김영록 전남도지사, 임종식 경북도교육감을 지명했다.

이철우 지사는 “그동안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꽃 농가들이 어려움을 많이 겪어 왔는데, 예기치 않은 코로나19로 또다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안타깝다”며 “앞으로 꽃값을 안정시키기 위해 ‘꽃 선물과 1 Table 1 Flower 운동’ 전개 등 꽃 소비촉진 종합대책을 추진해 국민들에게는 생활에 활력을 불어넣고 농가들에게는 희망을 주는 데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구미시도화훼 농가의 피해가 커지는 것을 우려해 사무실 꽃 생활화(1Table 1Flower)운동을 추진한다.

‘사무실 꽃 생활화’운동은 화훼의 심리적·정서적 순기능을 알리고 화훼소비를 촉진하고 화훼농가가 생산한 제철 꽃을 매번 새롭게 구성해 사무실 공용 테이블 및 개인 책상 위에 주기적으로 공급하는 방식이다.

이에 구미시 전부서가 이 운동에 적극 참여해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꽃 소비시장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돕고, 꽃을 통한 사무실 환경개선과 업무능률 향상과 심리적·정서적 활력 증진을 기대하고 있다.

더불어 사무실을 방문하는 민원인에게도 긍정적인 이미지를 줄 수 있도록 해 최근 급격히 위축된 화훼산업이 다시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