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유튜브, 딱딱한 틀 벗어난 솔직한 소통 '인기'
포항시 유튜브, 딱딱한 틀 벗어난 솔직한 소통 '인기'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6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7일 월요일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월간 1만8000뷰 기록 '새 홍보매체'
포항시 유튜브 채널 ‘좌충우돌 숙영낭자’ 장면 캡처
포항시 유튜브가 솔직하고 직접적인 소통으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포항시가 시민과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운영 중인 공식 유튜브 채널이 지난 13일, 구독자 1000명을 넘어서며 새로운 홍보매체로서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공무원들이 직접 참여해 시정과 주요 관광명소를 신선하고 직접적으로 알리고 있는 ‘좌충우돌 숙영낭자’ 코너의 경우, 지난해 9월에 개설한 이래 5개월간 6개의 영상을 제작·공개해 총 누적 조회 수가 약 1만 8천 뷰(view)를 기록하며 구독자 증가세를 이끌고 있다.

포항시는 지난 2013년 2월부터 시정관련 홍보영상을 수시로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 해오던 중, 담당공무원들이 기획, 출연, 제작, 편집에 이르는 모든 과정에 직접 참여해 그동안 공공기관의 딱딱한 틀에서 벗어난 친화력 있는 진행과 차별화된 콘텐츠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에 따라 포항시는 그동안의 콘텐츠가 주로 관광명소 소개 등을 중심으로 진행되어 온 점을 보완·개선하여 시정관련 정보의 이해도를 높이고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시민참여형 콘텐츠 제작 등 유튜브를 중심으로 시민과의 다양한 소통 방법을 시도하면서 활성화 방안을 찾고 있다.

박재관 포항시 홍보담당관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 시정 소식은 물론 다양한 홍보영상을 업로드해서 시민 누구나 쉽게 시정 정보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시민들은 물론 많은 분들에게 포항과 관련한 다양한 정보가 관심을 끌 수 있도록 킬러 콘텐츠를 기획·제작하는데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