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단출한 졸업식 아쉬워요"…경일대, 약식으로 '2019학년도 학위수여식' 개최
"단출한 졸업식 아쉬워요"…경일대, 약식으로 '2019학년도 학위수여식' 개최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7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일대 ‘2019학년도 학위수여식’코로나19 여파로 수상자 중시으로 약식개최했다. 이날 졸업식은 인터넷 온라인 생중계했다.경일대 제공.
경일대(총장 정현태)는 지난 14일 ‘2019학년도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번 학위수여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여파로 강당에서 해오던 대규모 행사를 축소해 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사전 고지된 학위수여자와 수상자 중심의 약식으로 열렸다.

또 학부(과)별로 학위복을 나눠주며 캠퍼스에서 졸업생들이 가족, 친지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며 기쁨을 나눌 수 있도록 했다.

경일대는 이번 졸업식을 위해 행사장과 캠퍼스 전체에 대한 방역 및 소독을 실시했으며 열화상카메라와 손소독제를 준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에 철저히 대비했다. 참석하지 못하는 졸업생과 학부모들을 위해 졸업식을 인터넷으로 온라인 생중계하기도 했다.

이날 졸업식에서 학·석·박사 등 1127명이 학위를 받았으며 뷰티학과 김민지 씨가 이사장상, 기계자동차학부 이영원 씨가 총장상, 사이버보안학과 정용철 씨가 경상북도지사상을 각각 수상했다.

정현태 총장은 회고사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졸업식을 약식으로 개최하게 돼 안타까운 마음이지만 학생과 학부모들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기에 양해를 바란다. 졸업과 함께 사회에 나가 새로운 도전을 펼칠 졸업생들을 응원하고 힘껏 돕겠다”고 밝혔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