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시 점촌2동 새마을회, 올해 첫 쌍둥이 출산가정에 축하 선물 전달
문경시 점촌2동 새마을회, 올해 첫 쌍둥이 출산가정에 축하 선물 전달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7일 20시 1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 점촌2동 새마을회(협의회장 한주열, 부녀회장 박영선)는 올해 첫 쌍둥이를 출산한 가정에 출생 축하 선물(기저귀, 물티슈 등)을 전달했다.

문경시는 출산장려금으로 첫째 340만 원, 둘째 1400만 원, 셋째 1600만 원, 넷째 이상은 3000만 원을 지급하고 있으며, 아이를 낳기만 하면 성장할 때까지 책임지는 정책을 마련하고 있다.

박영선 새마을부녀회장은 “올해 첫 쌍둥이가 태어나 경사스러운 일이며, 쌍둥이 아빠의 승용차 유리창에 ‘남아 RH+B형 쌍둥이가 타고 있어요♡’라는 문구가 매우 인상적이었으며, 건강하고 훌륭하게 잘 키워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