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성호 영남대병원장, 모교 영남대에 발전기금 1억 원 쾌척
김성호 영남대병원장, 모교 영남대에 발전기금 1억 원 쾌척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7일 20시 1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배이자 제자인 학생들이 좋은 환경에서 공부하길"
영남대학교병원 김성호 병원장이 영남대에 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했다.(왼쪽부터 영남대 서길수 총장, 김성호 병원장).영남대.

영남대학교병원 김성호(57) 병원장이 영남대에 발전기금 1억 원을 기탁했다.

지난 14일 오후 김성호 병원장은 서길수 영남대 총장을 만나 의과대학 발전기금 1억 원을 전달했다.

김성호 병원장은 “모교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는 마음을 항상 갖고 있었다. 평소 생각해오던 바를 실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면서 “제자이자 후배인 학생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공부해 인술을 펼치는 의사가 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발전기금 뿐만 아니라, 대학 강단과 병원 현장에서 아낌없이 지식을 전수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호 병원장은 평소 사회공헌활동과 지역사회 복지증진에 꾸준히 관심을 가져왔다. 최근에는 자녀 결혼식을 치르며 축하화환 대신 받은 쌀 700kg을 저소득가정 지원을 위해 기부해 미담이 되기도 했다.

김성호 병원장은 영남대 의과대학 81학번으로 신경외과를 전공했으며, 1996년 3월 영남대 의대 교수로 부임했다. 영남대의료원 사무국장과 기획조정처장을 역임했으며, 2019년 2월부터 영남대병원장을 맡고 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