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속보] 성주군 공무원 51명 사실상 격리…코로나19 확진자 접촉여부 초긴장
[속보] 성주군 공무원 51명 사실상 격리…코로나19 확진자 접촉여부 초긴장
  • 권오항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8일 17시 1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지역사회 불안감 증폭
성주군청

성주군청 일부 직원들이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31번 확진자와의 접촉 여부를 두고 긴급 조사를 벌이는 등 경북지역 확산이 우려되고 있다.

‘코로나19’ 31번 확진자가 다녀간 대구 동구 퀸벤호텔 예식장에서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한 (성주군에 확인에 따른) 군 공무원 51명에 대한 조사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18일 오후 성주군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전 11시 30분께 이 호텔 3층에서 열린 성주군청 직원 결혼식에 군 공무원 51명이 다녀갔고, 확진자는 이보다 앞선 10시 30분부터 12시까지 2층에서 머물렀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뷔페식당 등 접촉 여부가 관건으로 부각되고 있으며,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 등 관계 당국에서는 CCTV 등의 확진자 동선에 대한 확인 작업을 벌이고 있다.

성주군은 하객으로 참석한 군청직원 51명 전원에 대해 18일 오후 4시부터 열 체크와 마스크 배부 등 기본적인 조치와 함께 이들에 대해 재택근무(사실상의 격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어 군청 사무실 등에 대한 소독과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한편 경북일보 기사를 접한 일부 지역민은 이로 인한 지역경제 타격 등에 대해 깊은 우려감을 나타내고 있어 코로나19에 대한 지역사회 확산에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다.
 

권오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항 기자
권오항 기자 koh@kyongbuk.com

고령, 성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성주 2020-02-18 19:04:50
같은 성주군민인데 다른생각이시네요....

최재민 2020-02-18 17:42:30
지금까지 열심히 성주군민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성주군 보건소 감염병담당님께 먼저 감사드리며, 안전한 성주군을 위하여 최선을 다 하고 있다는것을 성주군민의 한사람으로 알고 있으니, 이런 기사에 흔들리지 말고 지금처럼 오직 성주군민만을 위하여 힘들지만 코로나19가 사라질때까지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