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 폐렴증상으로 숨진 80대 노인 코로나19 '음성' 판정
안동 폐렴증상으로 숨진 80대 노인 코로나19 '음성' 판정
  • 이정목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18일 18시 0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18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안동에서 폐렴증상으로 숨진 A(88)씨의 코로나19 역학조사 결과 음성으로 확인됐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18일 오전 6시께 폐렴증상으로 숨진 의성군 안평면에 사는 A씨에 대해 역학조사를 실시한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 음성으로 판명이 났다고 밝혔다.

앞서 A씨는 이날 오전 5시께 호흡곤란과 기침 증세 등으로 병원으로 옮겨져 심폐소생술을 받았지만 숨졌다.

A 씨의 역학조사 결과가 음성으로 확인됨에 따라 병원 응급실 일부에 격리돼 있던 의료진과 가족들도 격리해제됐으며 일부 폐쇄됐던 병원 응급실도 정상운영에 들어갔다.

해당 병원은 “어르신들의 경우 폐렴증상으로 병원 응급실 진료를 받는 경우가 많은데 만약을 대비한 코로나19에 대한 예방조치 차원으로 응급실 일부를 폐쇄한 결정이었다”며 “지역사회 감염병 확산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또한 보건당국 역시 “아직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대한 경계가 느슨해져서는 안된다”며, “마스크 착용과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관리를 철저히 하고 코로나 의심증상 발생 시 1339 또는 보건소로 문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정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정목 기자
이정목 기자 mok@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