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중기부·중진공,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 신규 도입
중기부·중진공,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 신규 도입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0일 21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120억 이하 중기에 최대 5천만원 지원
사업공고문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올해 제조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을 신규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중기부와 중진공은 이 사업을 통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제조 소기업 혁신 역량 진단으로 특성별 맞춤형으로 지원한다.

올해 사업예산 585억원을 투입해 약 1800개 제조 소기업 혁신성장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3개년 평균 매출액 120억원 이하의 제조 소기업으로 △컨설팅 △기술지원 △마케팅 3개 분야 14개 프로그램을 패키지로 지원하고, 기업은 분야별 1개씩 최대 3개 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다.

또한 기업당 최대 5000만 원까지 바우처 형태로 지원하며, 보조율은 매출액 규모에 따라 50%에서 90%까지 차등 지원 한다.

예를 들어, 매출액 10억원 규모 기업의 바우처 최대 발급액은 6250만 원이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동부지부 송경준 지부장은 “성장 잠재력이 높은 제조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중기부와 신규 사업을 추진한다”며 “성장 모멘텀을 보유한 제조 소기업 혁신성장을 촉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사업공고는 2월 이내에 12개 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서 지역별 지원대상 업종(분야), 시기 등을 고려해 개별 공고할 예정이며, 관심기업은 중기부 홈페이지에서 통합공고문(중기부 공고 제2020-46호, 1월 22일)을 참고할 수 있다.

신청접수는 지역별 사업공고 이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홈페이지(http://www.kosmes.or.kr)에서 온라인 신청 가능하다.

사업신청 관련 상담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동부지부에서 받을 수 있고,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 통합콜센터(국번없이 1357)로 문의하면 된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