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 60대 신천지 신도 부부, 문경서 코로나19 확진 판정
대구 60대 신천지 신도 부부, 문경서 코로나19 확진 판정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1일 14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에서도 신천지교회 신도로 밝혀진 60대 부부 2명이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을 받았다.

대구시 달서구 성당동에 거주하는 이들 부부는 20일 처가인 문경시 동로면을 들렀다가 21일 오전 발열이 심해 검진결과 부부 모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문경시는 일단 이들을 자가 격리 조치했다.

문경시에 따르면 이들은 승용차로 이동했고 하루를 지낸 동로면 가옥은 평소에 비어있는 집으로 외부 사람들과 접촉한 사실이 없고 약국도 방문하지 않아 지역 내 감염 위험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문경시는 이들을 거주지인 대구시로 돌려보낼 계획이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