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문경시, 3월 5일까지 실내 공공체육시설 8개소 임시휴관
문경시, 3월 5일까지 실내 공공체육시설 8개소 임시휴관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1일 14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가 21일부터 3월 5일까지 14일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시민의 안전을 위한 대응 조치로 다중이용시설인 시민운동장, 실내체육관, 국민체육센터 등 실내 공공체육시설 8개소에 대해 임시휴관을 결정했다. 문경시
문경시는 21일부터 3월 5일까지 14일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시민의 안전을 위한 대응 조치로 다중이용시설인 시민운동장, 실내체육관, 국민체육센터 등 실내 공공체육시설 8개소에 대해 임시휴관을 결정했다.

이번 조치는 19일에 이어 20일 오전에도 인근 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추가확산을 막기 위한 결정으로 문경시에서 관리하는 모든 체육시설에 대해 방역 소독을 실시하는 등 방역 활동에 총력을 쏟고 있다.

이는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하고,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로 실내 공공체육시설에 대해 1차로 임시휴관을 결정했으며, 추가로 영강체육공원, 축구장, 파크골프장 등 실외 공공체육시설에 대해서도 상황 판단 후 조치할 계획이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인근 지역 확진자의 발생으로 감염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며 “시민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