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코로나19 예방'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한시적 허용
김천시 '코로나19 예방' 식품접객업소 1회용품 한시적 허용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1일 17시 5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1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청. 경북일보DB
김천시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이해 지역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1회용품 사용을 한시적으로 허용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발병 이후 KTX 역사 주변 등에 대한 1회용품 단속 유예를 시 전역으로 확대한 것이다.

시는 국민건강 보호가 무엇보다 우선되어야 한다는 원칙에 따라 식품접객업소 이용객의 감염에 대한 우려와 예방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김천시에는 총 2800여 개 소의 식품접객업소가 있으며, 한시적으로 허용되는 품목은 1회 용 컵, 접시, 용기, 나무젓가락, 수저, 포크, 나이프 등이다.

김천시 관계자는 “코로나 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기침 예절을 지키는 등 개인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며 “식품접객업소에서는 식기, 수저 등 손님들이 사용하는 물품 소독에 더욱 신경 써 달라”고 강조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