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서 '코로나19' 확진환자 5명 첫 발생
안동서 '코로나19' 확진환자 5명 첫 발생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2일 1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2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보건소.
안동시에서도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22일 안동시보건소는 해외 성지순례를 다녀온 안동시민 5명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 다른 한 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일행 중 의성에 거주하는 A(59·여)씨는 지난 21일 예천군보건소에서 실시한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자가 격리 조치됐다.

또 이들의 여행 가이드인 서울 구로구에 거주 중인 B 씨도 이날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안동, 의성, 영주, 예천 등에 거주하는 주민 39명은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이스라엘 성지순례를 마치고 귀국했다. 이에 따라 성지순례에 참여한 일행 중 확진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이날 오후 3시 안동시청 브리핑룸에서 이와 관련해 기자회견을 연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