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속보] 김천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대구서 출퇴근 40대
[속보] 김천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대구서 출퇴근 40대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2일 13시 3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2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청
김천시에서도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했다.

22일 김천시는 “지난 19일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며 “현재 대구 자택에 격리 조처됐으며,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확진자의 감염 및 이동 경로 접촉자 등 역학조사를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김천시에 따르면 확진자는 산업단지 내 코오롱생명과학 1공장에 근무하는 40대 근로자로 대구에서 출퇴근하고 있다.

시는 접촉자로 추정되는 통근버스 동승자, 사무실 근무자 등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코오롱 1ㆍ2공장과 사무실 및 사내식당에 대한 방역 소독을 완료했다고 설명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사태의 조기 종식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을 더욱 철저히 지키고 다수가 모이는 행사나 모임 참가를 자제해 달라”고 했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