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제철소, 문화 혜택도 협력사와 공유 '상생 앞장'
포항제철소, 문화 혜택도 협력사와 공유 '상생 앞장'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3일 21시 2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4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도서관 개방
포스코 전자도서관 홈페이지 메인화면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가 협력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전자도서관을 개방하고, 복지몰 통합사이트를 운영해 문화 혜택 확대에 앞장 서기로 했다.

포항제철소는 지난 2018년부터 5만여권의 도서를 보유한 사내 도서관을 협력사 직원들에게 개방해 도서 대여 서비스를 운영해왔다.

올해부터는 기존 포스코 직원을 대상으로 운영하던 전자책 대여 서비스를 협력사 직원들도 이용할 수 있도록 전자도서관 홈페이지를 개방하기로 했다.

전자책은 도서관에 방문하지 않고도 온라인을 통해 대여와 반납이 가능해 편리하고, 컴퓨터와 스마트폰·리더기 등 다양한 기기로 동시 사용할 수 있어 이용자가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1만8000여권의 전자책을 보유한 포항제철소 전자도서관은 오는 3월부터 시범적으로 개방 운영에 들어가 5월부터는 전 협력사 직원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이용 인원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포스코는 이에 앞서 지난달 30일 그룹사 및 협력사 직원들이 함께 이용하는 포스코 그룹 복지몰 사이트를 통합하고, 새로운 로그인 홈페이지(W-POSCO.com)를 오픈해 이용자 편의성 개선에 나섰다.

기존 포스코그룹 복지몰은 회사마다 복잡한 개별 주소를 사용해 접속이 불편하고 외부망에서 이용하기 어려웠다.

이에 따라 포스코는 통합 로그인 홈페이지에서는 소속 회사를 선택하면 바로 복지몰로 연결되며, 외부망과 앱을 통해서도 간편하게 접속할 수 있도록 개선시켰다.

엔투비에서 관리하는 포스코 그룹 복지몰은 포스코 직원을 비롯해 29개 그룹사와 60개 협력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도서, 건강제품 등 생활 용품과 학습·공연·여행 등 다양한 문화 활동에 대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포스코는 앞으로도 더 많은 협력사가 혜택을 공유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상생협력 문화 확산에 기여할 방침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