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학교 내 대안교실 운영…학생 부적응 해소
경북교육청, 학교 내 대안교실 운영…학생 부적응 해소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4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53개교 대상 4가지 주제별 프로그램 진행
경북교육청이 운영하고 있는 ‘학교 내 대안교실’ 자료사진.경북교육청 제공.
경북교육청은 학생들의 학교 부적응 해소를 위해 도내 53개 학교(중 29개 학교·고 24개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 내 대안교실’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대안교실은 학업중단 위기 학생을 최소화하고 학교 부적응 학생들의 적응력을 높이기 위해 학교 내 별도학급을 설치해 대안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사업으로 2013년 도내 8교를 시작으로 매년 꾸준히 확대 운영하고 있다.

학교 내 대안교실은 치유, 공동체 체험, 학습·자기계발, 진로·직업개발의 4가지 주제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치유 프로그램은 학생 개인별 특성을 고려한 개별상담과 Wee클래스와 연계한 집단상담으로 진행하며, 전문가를 초빙해 예술치료도 운영한다.

공동체 체험은 모듬북, 난타, 텃밭 가꾸기, 휴양림 탐방 등 또래관계 프로그램, 뒤뜰야영, 명산 순례 등 교사관계프로그램, 부모관계와 봉사프로그램을, 학습·자기계발 프로그램은 교사,선배 멘토링, 수준별 수업, 스포츠, 문화예술체험학습, 제작 체험 등을 한다.

진로·직업개발 프로그램은 상담과 진로탐색검사지를 활용해 진로 상담을 하고, 미래 직업 탐구 방문 활동, 명사특강, 직업체험과 자격증 취득을 위한 프로그램을 한다.

이를 위해 대안교실 운영학교에 사업비 2억 원을 지급하며 오는 4월 업무담당자들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연수와 대안교실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담당자 협의회와 권역별 동아리 활동을 통해 모범사례 공유 등 학교 현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