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더불어민주당 영천·청도,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위원회 발족
더불어민주당 영천·청도,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위원회 발족
  • 권오석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5일 15시 5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영천·청도지역위원회는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위원회를 발족하고 정우동 특별위원장을 선임했다. 재난안전대책위원회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영천·청도 지역위원회는 지난 24일 ‘영천·청도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위원회’를 발족했다.

지역위원회는 시민사회의 대응으로 걷잡을 수 없이 확산되는 코로나19의 확산방지와 조속한 종식을 위해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경상북도당 위원장 겸 지역위원장으로 정우동 특별위원장을 선임했다.

정 위원장은 코로나19의 수습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지자체와 보건당국과의 상호 보완을 통해 정확한 정보의 전달과 행동수칙을 제공해 지역사회에 만연한 주민 불안을 해소해 가는 한편 코로나 관련 궁금증을 해결해 지역사회의 안정을 도모하고 침착한 대응을 유도함으로써 마침내 위기상황을 극복해 나간다고 밝혔다.

또 특별위원회는 현재 지역사회는 매일 확진자가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고 확진자에 대한 동선정보 공개와 자가 격리자에 대한 통제·지원 등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함께 정제되지 않은 뉴스가 SNS상에 무분별하게 쏟아짐으로써 사회적 혼란과 불신 또한 팽배해져 있다.

이에 지자체와 질병관리본부의 공식자료를 바탕으로 확진자의 동선 등 세부사항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하고 가짜뉴스에 대한 팩트체크를 실시해 특별위원회 공식자료를 정기적으로 배포함으로써 지역사회에서의 사회적 동요를 줄여 가고자 한다고 전했다.

이번 특별위원회는 코로나 위기상황이 진정될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되며 정우동 예비후보를 중심으로 영천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조창호·김병하·최순례 의원과 청도군의회 이경동 의원이 주민과 직접 소통창구로 활동하고 홍보팀, 팩트체크팀, 지원팀으로 기타 제반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정우동 특위 위원장은 “지역사회 구성원 모두가 다 함께 지혜를 모으고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또 지역 정치권을 향해서도 “지금은 중대한 위기 상황이며 지역 정치권은 선거를 앞둔 경쟁보다는 협치를 통해 위기를 함께 극복해나가자”고 제안하며 “지역사회 구성원으로, 시민사회의 일원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맡은 바 책무를 다하고자 한다”면서 “정치적 시선은 사양한다”고 덧붙였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