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황교안·심재철 '음성' 판정…'폐쇄 사태' 국회, 26일 재가동
황교안·심재철 '음성' 판정…'폐쇄 사태' 국회, 26일 재가동
  • 이기동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5일 21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6일 수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상도·송언석·전희경도 음성…여야, 대정부질문 등 일정 합의
'코로나 대응' 감염법 등 처리
‘코로나19’ 방역으로 국회가 일시 폐쇄된 25일 오후 국회 정문 입구가 한산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국회 기능 정상화는 주요 건물에 대한 방역 조치가 25일 완료됨에 따라 26일 오전 9시부터 정상 출입이 가능하다.연합
여야가 중단됐던 2월 임시국회 의사 일정을 정상화하고 26일 오후 본회의를 열어 ‘코로나 3법’ 등 안건을 처리키로 합의했다.

여야 교섭단체인 더불어민주당 윤후덕·미래통합당 김한표·민주통합의원모임 장정숙 원내수석부대표는 25일 이같은 합의사항을 각당 브리핑을 통해 발표했다.

여야는 26일 오후 2시 본회의에서 국회 코로나19 대책특별위원회 구성의 건, 국회 교육위원장 및 정보위원장 선출, 대법관 임명동의안, 국민권익위원 선출, 코로나 3법 등 관련 법을 처리하기로 했다.

코로나 3법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마련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검역법, 의료법 등 3개 법의 일부개정안이다.

여야는 또 국회 대정부질문은 3월 2∼4일로 순연해 실시키로 했다. 3월 5일 안건처리를 위한 본회의도 개최하기로 했다.

앞서 국회는 코로나19 확진자의 국회 행사 방문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고 방역을 위해 국회 본관 등 주요 건물을 폐쇄하면서 24∼25일 이틀간 의사일정을 취소했다.

이기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기동 기자
이기동 기자 leekd@kyongbuk.com

서울 정치경제부장. 청와대, 국회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