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민주당 대구시당·경북도당,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특별위 발족
민주당 대구시당·경북도당, 코로나19 재난안전대책특별위 발족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7일 10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7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대구·경북 시·도당은 지난 23일 비상대책회으를 갖고 정부와 당 지도부에 코로나19와 관련한 선제적인 조치를 요구하고 있다. 민주당 대구시당.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과 경북도당은 지난 26일 ‘코로나19 대구·경북 재난안전대책틀별위원회’를 발족하고 코로나19의 확산방지와 시·도민의 피해구제를 위한 한층 더 강도 높은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공동위원장은 남칠우 대구시당위원장, 허대만 경북도당위원장, 김부겸 대구·경북 권역별 선대본부장, 홍의락 국회의원, 김현권 국회의원이다.

대책위는 대구에 선별진료소를 대폭 확충해 검사를 신속히 진행해 시민 불안과 불편을 해소해 줄 것을 촉구했고, 자가격리나 시설격리 상태에서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이동 검진반을 전면 운영해줄 것을 요구했다. 또 의료인력과 병상 확보와 더불어 치료시설의 확보, 방역과 민생경제 지원을 위한 조속한 추경 편성 요구, 민생과 서민경제 지원, 지역 신천지 관련 시설의 선제적 폐쇄와 방역조치, 중앙당 현장 최고위원회 대구 개최 등을 주문했다.

이 밖에도 대책위는 중앙과 지역의 정치권·언론을 향해 “서로 힘을 합해도 모자랄 판에 허위사실 유포 및 비방과 비난으로 시·도민의 불안과 공포심을 조장하는 행위를 멈춰야 한다”며 “현재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무겁게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주당 대구·경북 시·도당은 지난 23일 비상대책회의를 통해 중소기업·중소상공인·자영업자 1/4분기 부가세 납부 유예, 임대료 한시적 인하 또는 면제, 이자 한시적 면제, 인건비 지원, 전기와 수도 등 공공요금 감면 등의 대책도입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