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제10회 자두 꽃축제 전격 취소
김천시, 제10회 자두 꽃축제 전격 취소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7일 21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8일 금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자두꽃 축제 모습. 김천시 제공.
김천시는 오는 4월에 개최하기로 했던 ‘제10회 김천 자두 꽃축제’를 전격 취소한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으로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시민안전과 건강이 최우선이라고 판단, 코로나 19 사태 극복을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

김천 자두 꽃축제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자두꽃을 소재로 한 축제로 농소면 이화 만리 권역서 자두꽃이 만개한 시기에 맞춰 열렸다.

김천시 관계자는 “전 행정력을 시민의 안전과 지역경제 위기 상황 극복과 함께 코로나 19사태의 종식에 총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