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김천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 드라이브스루 변경
김천시, 보건소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 드라이브스루 변경
  • 박용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8일 16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8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검사 드라이브 스루 김천보건소 선별진료소 모습. 김천시 제공
김천시가 28일부터 김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드라이브스루(Drive through·지나가기)’ 방식으로 변경 운영한다.

보건소 내 설치된 드라이브스루 방식은 차에 탄 채 음료나 패스트푸드를 주문하듯 선별진료소까지 차를 몰고 온 시민이 차에 탄 채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는 시스템으로 접수부터 의료진 면담, 체온 측정, 코와 입의 검체 채취까지 10분 안에 가능하다.

김천보건소 관계자는 “그동안 코로나 19 의심환자 한 명 검사할 때마다 진료실을 소독해야 하고 검체 채취까지 30분 이상 소요돼 환자들이 대기하는 동안 교차 감염의 우려가 있었다”며 “드라이브스루 방식을 도입한 후 환자의 대기시간이 줄고 교차 감염의 우려도 덜 수 있으며 의료진의 방호복과 마스크 소모도 줄일 수 있어 1석 3조의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시는 드라이브스루 방식의 선별진료소는 김천의료원과 제일병원에서도 운영할 계획이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