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초·중·고 개학 3월16일 일주일 더 연기…교육부 요청
경북교육청, 초·중·고 개학 3월16일 일주일 더 연기…교육부 요청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9일 12시 1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교육청 전경
경북교육청은 도내 코로나19 감염자들이 급격히 늘어나고 있어 29일 교육부에 추가 개학 연기를 일주일 요청했다.

이에 따라 23일 일주일 연기 결정 후 불과 일주일 만에 연기 신청을 해 교육부의 결정 시 내려지면 개학이 3월 16일로 미뤄진다.

29일 현재 지난 24일 경산지역 초등학생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데 이어 26일 4명, 27일 1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추가 확진자에는 유치원생과 중학생, 고등학생이 포함돼 있고 거주 지역별로 보면 경산 4명, 성주 1명, 상주 1명이다.

학생 외에도 상주, 청도, 안동지역 교사 3명과 교육공무원 1명 등 교직원 4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