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시교육청, 각급 학교 개학 3월 23일로 2주 더 연기
대구시교육청, 각급 학교 개학 3월 23일로 2주 더 연기
  • 김현목 기자
  • 승인 2020년 02월 29일 12시 1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2월 2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청 엠블렘
대구지역 각급 학교 개학이 다음 달 23일로 2주 더 연기된다.

어린이집의 경우 6일까지 휴원인 가운데 추가 휴원을 관련 협회 등과 논의, 조만간 결정할 예정이다.

대구시교육청은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부터 학생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각급 학교의 개학을 추가 연기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0일 다른 지역보다 선제적으로 개학을 다음달 9일로 1주일 연기했었다.

하지만 개학이 일주일 앞두고도 코로나19의 기세가 꺾이기는커녕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학생간 접촉 감염을 예방하고 학부모들의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개학을 추가 연기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개학 연기 결정을 위해 29일 교육부와 보건복지부 협의를 거쳤다.

지역 내 유치원 341곳과 각급 학교 459곳은 다음달 23일 개학한다.

추가 개학 연기에 따른 전체 휴업 일수는 15일로 별도의 수업일수 감축 없이 휴업이 가능하다.

각 학교는 연간 학사일정을 순연하고 방학일수를 조정하는 방법 등으로 법정 수업일수를 확보할 계획이다.

유치원과 초등학교는 휴업 중이지만 상황이 긴박함을 인식, 추가적인 돌봄 신청을 받아 긴급돌봄을 실시한다.

각급 학교의 학습 지원와 생활지도 등 대책을 마련, 휴업 기간 동안 학습 공백이 없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휴업 기간 동안 모든 학교에 소독과 방역활동을 강화하고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확충해 신학기 대비한다.

강은희 교육감은 “개학 연기에 따른 학습 공백을 최소화하고 코로나19로부터 학생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각 가정에서도 학생 건강 보호를 위해 국민행동 수칙 등을 철저히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