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경찰, 코로나19 가짜뉴스 유포 20대 피의자 검거
경주경찰, 코로나19 가짜뉴스 유포 20대 피의자 검거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04일 11시 2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04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경찰서는 코로나19와 관련해 가짜뉴스를 유포한 A씨(29)를 업무방해 혐의로 입건했다. 사진은 경주경찰서 전경
코로나19와 관련한 가짜뉴스를 유포한 20대가 경찰에 검거됐다.

경주경찰서는 코로나19와 관련해 가짜뉴스를 유포한 A씨(29)를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코로나19 상황 중, 인터넷 지역 모임 카페에 ‘첫번째 확진자 아버지 OO식당 사장, OO식당 폐쇄’라는 가짜뉴스를 유포한 혐의다.

경찰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경제에 큰 어려움이 있는 상황에서 자영업자들을 상대로 가짜뉴스 유포행위는 지역주민들의 불안감을 확산하고, 자영업자들의 업무를 방해하고 생업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므로 가짜뉴스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가짜뉴스 유포자에 대하여는 엄정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