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허대만 예비후보, 이인영 원내대표와 면담 ‘재난극복소득’ 지급 요청
허대만 예비후보, 이인영 원내대표와 면담 ‘재난극복소득’ 지급 요청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0일 10시 1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0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포항남·울릉
허대만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포항남·울릉)
허대만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포항남·울릉)를 포함한 ‘코로나19 재난극복소득 추진모임(이하 재난극복소득추진모임)’은 9일 코로나19 긴급 생활지원 촉구를 위해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면담 및 2차 성명을 내놓았다.

재난극복소득 추진모임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수입도, 월급도, 급식도 차단돼 한계상황을 맞고 있는 중소기업·영세소상공인·자영업자·프리랜서·강사·교육/돌봄/여행 종사자·비정규/일용직·서비스직·노약자·실업자를 위한 과감한 상상력이 현장에서 실현돼야 한다”고 밝히고, 이인영 더불어 민주당 원내대표에게 이 같은 내용을 전달했다.

허 예비후보는 “기존 복지 대상자를 넘어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국민들, 코로나19 사태로 소득이 급격히 줄어든 국민들에 대한 범위와 기준을 세우고 재난극복소득 등 실질적인 현금 지원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추진모임과의 간담회에서 “한시적·제한적으로 기존의 복지수혜대상 보다 포괄적인 계층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 19 관련 긴급생활비를 확대지원하자는 취지에 원칙적으로 공감한다”며 “예비비를 다 쓴다는 절박한 심정으로 코로나19 사태를 해결해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재난극복소득 추진모임에서 주장하는 ‘재난극복소득’이란 건강보험료 납부 소득인정 기준 1~6분위 대상 가구에 50만 원을 일괄 지급하는 것으로, 코로나19 극복 및 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시적·제한적으로 지급하는 조건부 기금을 말한다.

지급방식은 각 지자체를 통해 현금과 지역화폐를 병행해 지급하는 방식이 고려되고 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원외 출마자 51명으로 구성된 ‘재난극복소득 추진모임’은 향후 코로나19 긴급생활지원을 위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