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예천경찰,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총력
예천경찰,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총력
  • 이상만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12일 21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13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 도청 일대 등 교차로 5곳 야간과속주행 단속 등 시행
예천경찰서가 상습 과속지점에 대해 이동식 무인카메라 2대를 운영하고 23개소 단속 부스에는 순환형식으로 단속활동을 한층 강화했다. 또 횡단 보도상 보행자 사고예방을 위해 교통경찰 전종 요원을 지정 운영하고 캠 코드 단속 등을 상시 펼치고 있다.
예천경찰서(서장 김선섭)가 교통사망 사고 줄이기에 총력을 쏟고 있다.

올해 예천군에서는 교통사고 사망자가 지난해보다 3명이 늘어(5명) 150%가 증가했다.

이에 예천서는 봄철 농번기를 맞아 농기계, 이륜차와 보행자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우려됨에 따라 더 이상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먼저 신 도청 일대 등 5개소 교차로 신호기를 점멸신호에서 신호체계로 변경해 야간과속주행을 예방하고 보행자 안전에 나섰다.

또 지자체와 협업을 통한 지방도·군도의 급커브 등 사고위험 지역 10개 장소에 쏠라 형 수·신호기를 설치해 운전자의 시야 확보를 넓혔다.

예천서는 최근 3년간 교통사고 발생에 대한 분석으로 사고 빈발장소와 시간대를 선정하고 교통·지역 경찰 합동 1일 3회 이상 교통거점 근무를 하고 있다.

상습 과속지점에 대해서는 이동식 무인카메라 2대를 운영하고 23개소 단속 부스에는 순환형식으로 단속활동을 한층 더 높였다. 또 횡단 보도상 보행자 사고예방을 위해 교통경찰 전종 요원을 지정 운영하고 캠 코드 단속 등을 상시 펼치고 있다.

김선섭 경찰서장은 “봄철 농번기가 시작되면서 농기계·이륜차 등 사고와 음주 운전 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선제 적이고 집중적인 단속을 통해 사고 요인행위를 사전 차단하고 아울러 선진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군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